본문 바로가기

Happy new year 2014

숲속에서 만난 새해 일출 특별한 새해 맞이 아침 5시40분에 새해 해맞이 등산을 하려고 집을 나섰다.매년 다니든 광안대교 일출을 올해는 부산의 진산 금정산 고당봉에서 맞이 하려고 맘먹었다. 기상하자마자 집사람은 물을끓이고 나는 배낭을 챙기며 잠간의 시간을 보낸후 출발해서 범어사 역까지 가는데 계산보다 시간이 조금 더 걸려서 전철을 내리자 말자 범어사 내원암 까지 가려고 택시를 탔다. 그런데 범어사 입구의 차량들이 이미 장난이 아니었다. 집에서 계산하기는 범어사에서 고당봉까지 한시간정도 여유가 있다고 생각한것이 오산이었다. 체력 오버가 될 정도로 달렸지만 일출은 고당봉을 눈앞에 둔 계곡 숲속에서 2014년 최초의 붉게 떠오르는 태양을 맞이 했다. 청련앞 앞에서 그만 계명봉으로 갔으면 계명암 정도에서 충분히 해맞이를 했을텐데 하는 .. 더보기
부산의 밤 2011년을 맞이하는 부산의 밤 활기찬 부산의 밤은 또하나의 아름다운 도시로 태어 납니다. 부산의 밤은 결코 춥지않은 밤입니다. 2010년을 보내고 2011년을 맞이하는 마음으로 부산의 밤을 걸었습니다. 유명한 집에서 저녁 식사도 하며 지나간 젊은 시절을 이야기하며 추억도 남기면서 깊어가는 부산의 밤을 걸었습니다. 송구영신 등탑. 모든사진은 클릭하면 크게 볼수 있습니다. 부산시청앞에 자리한 등탑입니다. 오늘저녁 함께 산책하는 분의 요구 때문에 들렸는데 시청앞의 등탑도 괜 찮습니다. 빛의 터널입니다. 여기 에스컬레이터가 부산에서 젤 긴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밤하늘에 수놓아진 예쁜 눈송이의 결정입니다... 송구영신 하는 카드들이 산을 이룹니다. 매년 덧 싸일것으로 봅니다. 부산시민에게 건강을 기원하는 레이저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