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화성사진

큐리오시티가 찍은 쓰레기 조각 화성표면에 나딩구는 이 쓰레기 조각이 무었입니까? 화성표면을 촬영중인 큐리오시티가 보내온 사진입니다. 아래 보여주는 원본사진과 임의 확대한 사진을 보여 줍니다. 지금까지 NASA는 이상한 조각만 발견되면 우주선에서 떨어진것이라고만 말합니다. 우주선이나 큐리오시티가 그렇게 조각이 마구떨어저 나올만큼 엉성하게 만든것은 아닐것입니다. 이 비닐조각같은 쓰레기의 크기는 1.3Cm입니다. 물론 그 많은 돈을 들여서 얻은 정보를 아무에게나 모든것을 공개할것이라는 생각은 안하지만... 아래 글은 NASA가 말한 내용의 원본과 해석 입니다. 원문 임의 해석 호기심바로 옆쪽 땅바닥의 작은 파편 NASA의 화성 로버 호기심에 장착된 핸드 렌즈 이미지 프로그램 (MAHLI) 카메라에서 찍은 이미지 "Rocknest"는 로버 .. 더보기
큐리오시티가 보내온사진 정밀분석-2 큐리오시티가 보내온사진 정밀분석-2 큐리오시티가 보내온 사진들을 하나하나 정밀분해 확대해 본다. 생각은 자유,추측도 자유. 그러나 생명체의 흔적을 찾는 경이로운 작업은 우리모두의 관심사가 아니겠습니까.. 게일분화구 깊이가 약 4000m 이며 중앙의 샤프산이 560m 이니까 대충 산의 정상은 5000m정도 된다고 보입니다.분화구 지름은 끝에서 끝이 150KM이니까 한반도 넓이 만큼 큰 거대한 분화구 이지요. 이 분화구 바닥에 평평한 곳에 큐리오시티가 등산채비를 하고 있습니다. 큐리오시티가 이 계곡에서 기본적인 사진을 보내오고 있습니다. 아래의 사진은 확대 편집한것인데, 아무리봐도 보통 바위는 아닌듯 싶습니다. 고등생명체가 남긴 건축물의 씨멘트 콩크리트 잔해 같지 않습니까? 아래의 지구의것과 화성의것을 비교.. 더보기
화성탐사 큐리오시티 화성에 어떤 모습의 생명체가 있을까 ? 큐리오시티가 무사히 착륙함으로서 이제 이 붉은 행성에 생명체의 흔적이 있는지, 이 태양계의 네 번째 행성에 인간을 위한 계획을 세울 수 있는지 탐사할 예정입니다. 나사 제트 추진 연구소 비행 책임자실에 있는 “행운의 땅콩” 단지의 효과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지만, 큐리오시티는 화성의 기후와 지형을 분석하는 우주 탐사 임무를 이미 시작하였습니다. 미 항공우주국(NASA)은 큐리오시티가 미 동부시간으로 6일 오전 1시30분(한국시간 오후 2시30분)쯤 화성 대기권에 진입한 후 '공포의 7분'을 이겨내고 화성 착륙에 성공했다. 화성 대기권 진입 후 착지까지 7분의 시간 동안 1600도의 고열을 견디고 착륙하는 순간까지 어려운 과정이 너무나 염려스럽기 때문에 공포의 7분 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