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낙동강둔치

부산의 피서지 산책 부산의 피서지 산책 부산의 최고 웰빙-힐링 장소 낙동강 둔치 삼락 화명지구. 부산은 바다가 좋은 바다의 도시입니다. 또 대 장강(大長江) 낙동강이 마무리되는 강이 좋은 강안의 도시입니다. 바다가 너무 좋아 강안이 상대적으로 덜 알려저 있지만 사실 강안도 을숙도,삼락지구,화명지구,물금지구를 비릇한 전국 최고의 풍광을 자랑하는 수변지대를 가진 강이 아름다운 강안의 도시입니다. 전국적으로 잘 알려진 해운대,광안리,송정,송도등이 있지만 외부에는 그리 잘 알려저 있지는 않지만 우리나라의 대 장강 낙동강이 마지막 바다로 들어가기 직전 바다같이 완만한 지역에 큼지막한 삼각주를 형성하며 마무리하는 부산지역은 이지역 사람들은 잘 알고있는 뛰어난 경관을 가진 피서지입니다. 특히 삼락생태지구,화명생태지구등 정비기 이미 마무.. 더보기
부산의 친수 휴식공간-낙동강 둔치 부산의 친수 휴식공간-낙동강 둔치 아름다운 삼락공원-화명체육공원 부산에 인접한 낙동강 둔치는 이제 삼락공원을 위주로 해서 소문난 친수고간 으로 자리한지 제법 되었고 , 따라서 강안의 각종 무성한 자연 수풀들은 인공 조경과 어울어 지면서 이제 철따라 아름답게 변모 하고 있다. 어는 조경 전문가 한사람이 만든 작품은 아니겠지만 어느시골에서 가끔 만나는 어설프고 이상한 인위적으로 만든 그런 모습의 조경은 아니며 자연을 파괴한 잘몯된 시설 또한 절대로 아닌 곳이다. 태고의 퇴적물들 위에 온갖 수초들이 자라는 둔치의 일부에 잘 가꾸어진 삼락공원 일대는 한번쯤은 산책 할만한 곳 이다. 양산쪽에서 강변로를 따라 하향 하는 곳곳이 아름다운 경관이며 곧 공원으로 진입 해서도 한참 드라이빙 할수 있으며 넉넉한 무료주차 공.. 더보기
아름다운 낙동강 하구 아름다운 낙동강하구 여름 풍경 낙동강의 아름다운 풍광은 그 긴 강안 전부 아름 답지 않은곳이 없지만 부산을 중심으로 낙동강 하구의 바다와 만나는 넉넉한 모습은 상류의 강안과는 그 풍광이 다르다. 어부의 모습도 다르고 둔치도 다르고 모래톱도 다르다. 낙동강 하구는 바다처럼 너르고 육지가 그릉으로 수평선처럼 아득하게 펼처 진다. 곳곳이 이름난 유원지 처럼 쉴수있는 장소가 널려 있다. 언제나 어디서나 바라보면 아름답고,그 아름다운 너른 경치가 주는 쉬원함이 보는사람들로 하여금 편하고 너른 마음을 돌려준다. 그래서 부산사람들은 마음이 넉넉하고 아닌것을 기다고 하지 몯한다. 부산사람은 언제나 '긴건 긴거고 아닌건 아닌거다'라고 말하지 아닌걸 기다하지 않으며 긴걸 아니다고 하지 않는다. 부산의 바다는 태평야을 향하.. 더보기